낙원의 건강지키미 이스트 코스트 공원(East Coast Park)
본문 바로가기
가 볼만 한 장소 이야기

낙원의 건강지키미 이스트 코스트 공원(East Coast Park)

by 친절한 Dee K 2020. 2. 6.

2020/01/29 - [가 볼만 한 장소 이야기] - 싱가포르에서 불금은 보트키(Boat Quay)에서

2020/02/02 - [가 볼만 한 장소 이야기] - 싱가포르의 오페라 하우스, 에스플라나드(Esplanade)

2020/02/03 - [가 볼만 한 장소 이야기] - 싱가포르의 진주, 센토사 섬(Sentosa Island)

 

요즘 세계는 연일 코로나 바이러스의 위협을 떠나 공포에 놓여있습니다. 모든 병은 면역이 좋으면 안걸리지만 면역이 무너지면 걸리게 마련입니다. 이런때 일수록 평소에 건강관리가 참 아쉬운 점으로 남을 것입니다. 하지만 지금은 개인면역도 신경써야 하지만 정부가 발표한 개인 위생관리지침을 잘 따르고 조심하면서 이 위기를 잘 넘겨야 겠습니다. 

 

저는 평소에 달리기(Jogging)을 하면서 건강관리를 하는 편입니다. 말은 달리기인데 거의 걷다 뛰다를 한다고 보시면 됩니다 ^^ 제 달리기 코스는 바로 싱가폴이 사랑하는 이스트 코스트 공원(East Coast Park)입니다. 이 공원은 해변에 위치하고 있는데요. 약 185ha에 이르는 크기에 편도 15km를 자랑합니다. 공원은 마리나 퍼레이드(Marina Parade), 베독(Bedok)을 거쳐 템피니스(Tampinese)에 걸쳐 조성되어 있습니다. 물론 제가 저 15km를 왕복으로 뛰지는 않습니다 ^^;;

저는 적당히 3구역정도만 뛰고 돌아옵니다.

 

East Coast Park 위치

 

 

이스트 코스트 공원은 싱가폴에서 가장 큰 규모이며 간척사업으로 만든 인공 해변이라는 점도 특이합니다. 공원이 큰 규모인 만큼 A~H구역까지 8개 구역으로 나누어 관리되고 있습니다. 저처럼 조깅을 하는 사람도 있고 자전거를 타기도 하지만 가족과 함께 바베큐 핏을 빌려 소풍을 나오기도 합니다. 어디서나 물을 보면서 달리면 기분이 좋아지게 마련입니다. 그래서 강변에서 많이 달리거나 자전거를 타기도 하는데 싱가폴은 바다로 둘러싸여 있으니 그 장점을 이용해야 겠죠?

 

바베큐 핏이나 숙박시설도 이용가능합니다. 예약은 아래사이트에서 가능합니다.

https://www.nparks.gov.sg/gardens-parks-and-nature/parks-and-nature-reserves/east-coast-park

 

East Coast Park

East Coast Park is one of Singapore’s most treasured urban getaways, offering a range of activities ranging from sporting, recreational to dining.

www.nparks.gov.sg

 

 

 

East Coast Park Beach

간척지로 조성된 해변이라기엔 참 아름답습니다. 공원이라 나무가 많아서 시원하게 쉴 수도 있고 마라톤이나 걷기대회도 자주 개최되는 곳이기도 합니다. 운동할 때만 가는게 아니라 데이트 코스나 조용하게 책을 읽고 싶을때도 가는 곳이기도 합니다. 

 

C구역에서 자전거 즐기는 모습

햇빛이 쨍쨍 내리쬐는 곳 보다 이렇게 나무가 울창한데서 걷거나 달리거나 자전거를 타면 더 건강해지는 느낌이 들것입니다. 여행을 가서 마음의 여유를 가지고 이색적인 풍경을 보며 힐링하면 여행의 즐거움이 배가 되리라 생각됩니다. 이스트 코스트공원은 위치 특성상 택시나 버스로만 갈 수 있습니다. 단 한가지 이 공원의 흠이라면 바닷물 색깔입니다. 수심이 깊지 않고 인공으로 만들어서 그런지 갈색에 가까운데 그래도 수영도 가능하니 참고하시면 좋겠습니다.

 

 

제 글이 도움이 되셨다면 공감버튼 꾹~ 눌러주세요. 

공감은 글쓰는데 힘이 됩니다 ^^

 

 

 

싱가포르에서 불금은 보트키(Boat Quay)에서

싱가포르가자랑하는 작은 규모의 월가 라고 할 수 있는 Raffles Place 전철역과 가까운 보트키(Boat Quay)가 개인적으로 가장 싱가폴 다운 곳이라고 생각합니다. 키(Quay)는 부두라는 뜻인데 바다와 맞닿은 지점..

mydkworld.com

 

 

싱가포르의 오페라 하우스, 에스플라나드(Esplanade)

2020/01/29 - [가 볼만 한 장소 이야기] - 싱가포르에서 불금은 보트키(Boat Quay)에서 2월의 시작과 함께 우환폐렴의 원인인 코로나바이러스의 위험으로 점점 시름이 깊어지는 주말입니다. 한국보다 더 작은 싱가..

mydkworld.com

 

 

싱가포르의 진주, 센토사 섬(Sentosa Island)

2020/01/29 - [가 볼만 한 장소 이야기] - 싱가포르에서 불금은 보트키(Boat Quay)에서 2020/02/02 - [가 볼만 한 장소 이야기] - 싱가포르의 오페라 하우스, 에스플라나드(Esplanade) 싱가폴 하면 제일 처음 떠오..

mydkworld.com

 

이 글을 공유합시다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

댓글0


TOP

diane_cel@daum.net